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소방본부, 부처님 오신 날 특별경계근무 실시고산사 등 주요사찰 9개소에 소방차 6대, 소방인력 40여 명 전진 배치

 대전소방본부는 8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7일부터 9일까지 전통사찰 등에 대한 화재안전대책 및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부처님 오신 날 행사에는 사회적 거리두기 완화로 대규모 인원이 몰릴 것으로 예상되며 촛불, 연등 등 화기 사용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대전소방본부는 소방관서장 지휘선상 근무 및 봉축행사가 열리는 8일에는 고산사 등 주요사찰 9개소에 소방차 6대와 소방인력 40여 명을 전진 배치하여 화재예방 감시체제 강화 및 예찰활동을 펼쳐 화재원인을 원칙적으로 차단할 예정이다.

대전소방본부 관계자는“전통사찰은 대부분 목조건축물로 이루어져 화재에 매우 취약하기 때문에 화재예방을 위한 특별한 주의를 요한다”며 “촛불, 연등 등 화기 및 전기 사용으로 인한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각별히 주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