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도시철도,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2022년 주민참여예산 사업 중 화장실 온수공급, 계단 미끄럼방지시설 설치 완료 -

 

 

 지하역사 화장실 온수 공급(전기온수기 설치)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대전도시철도,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80pixel, 세로 960pixel

◦ 지하역사 화장실 온수 공급(위생수전)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대전도시철도,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02.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10pixel, 세로 908pixel

 

 

 

◦ 지하역사 계단 논슬립 설치(반석역)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대전도시철도,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03.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40pixel, 세로 480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4월 16일 오후 3:23

◦ 지하역사 계단 논슬립 설치(시청역)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대전도시철도, 더 안전하고 편리하게 이용하세요04.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640pixel, 세로 480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2년 04월 20일 오후 10:12

대전시는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철도 이용을 위해 역사내 시민 편의시설 조성을 완료했다고 9일 밝혔다.

 조성을 마친 시민 편의시설은 역사 화장실 내 전기온수기(온수공급)와 계단 논슬립 설치 등으로 이는 올해 주민참여예산 사업에 선정돼 진행됐다.

 시에 따르면 대전 도시철도 1호선 22개 역사 중 노은역을 제외한 나머지 역사는 화장실 내 온수가 제공되지 않아 도시철도 이용 시민들의 화장실 이용에 불편함이 제기돼왔다.

 시는 21개 역사 내 화장실 90개소 세면대에 전기온수기 99대 설치, 위생수전 187개 교체, 손 건조기 46대를 설치해 화장실 이용시민들은 편리하게 온수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 도시철도는 노선 특성상 지하로 이동하기 위한 계단 이용이 필수적으로 우천이나 강설 시 결빙 등에 따른 사고위험에 고스란히 노출돼있다.

 유동인구가 많은 지하철역 중 외부 날씨 영향이 많은 외부보도측 계단과 캐노피 측면 개방부, 사고다발 개소 등에 중점적으로 미끄럼 방지 논슬립을 설치해 시민이 안전하게 도시철도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이번에 도입된 세라믹 논슬립은 열경화성 금강사(세라믹) 소재를 압착·융합한 세라믹 패드와 알루미늄 베이스로 이뤄진 계단 마감재로 반영구 사용이 가능하며 총 길이는 3,364m이다.

 이와 함께 시는 지하철역 노후 타일벽면 정비, 지하철역 하이패스형 개찰구 설치, 지하철 임산부 배려석 알리미 설치, 지하철역 디지털 화랑 설치 사업 등 추가 사업도 조기에 완공해 대전 도시철도 이용 시민에게 더 나은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조철휘 시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 “대전 도시철도는 1호선이 개통된 2006년부터 시민의 발이 되어 대중교통으로 정착하였고 트램이 완공되면 좀 더 편리한 운송수단으로 자리 잡게 될 것”이라며  “앞으로 시민이 만족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여 안전하고 편리한 도시철도 중심 공공교통체계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