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산업부 지역산업거점기관지원사업 선정... 국비 48억 원 확보2023년 ~ 2025년까지 우주산업 기술지원 플랫폼 구축, 다각적 기업지원 체계 구축

대전시는 산업통상자원부‘2023년 지역산업거점기관지원사업’에 선정되어 국비 48억 원(총사업비 78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지역산업거점기관지원사업은 우주산업 육성 기반구축과 뉴스페이스 시대 선도를 위해 우주산업 관련 장비구축과 기업지원 등을 핵심으로 하는 사업이다.

 이번 사업선정으로 대전시는 2023년부터 2025년까지 우주산업 분야R&D 인프라를 공동 활용할 수 있는 기술지원 플랫폼을 구축한다.

또한 우주산업 분야의 부품·기기 개발 및 시험·평가를 위한 위성 RF 부품 및 시스템 성능 측정 장비, 열진공 시험기, 진동시험기 등 신규장비를 구축하고, 사업화를 위한 특허‧인증획득, 마케팅지원, 경영컨설팅 등 다각적 기업지원 체계를 마련하게 된다.

 이번 사업으로 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천문연구원 등의 우주 관련 연구기관과 카이스트, 충남대 등 대학, 우주산업 관련 60여 개 혁신형 중소기업이 밀집된 대전시가 우주산업 육성을 위한 기반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대전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50% 이상의 장비 가동률과, 연평균 5%이상의 지원기업 매출신장 및 신규고용 창출을 달성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전시 정재용 과학산업국장은“이번 사업은 우주산업 관련 소부장 개발 및 사업화 기반을 조성하여 뉴스페이스 시대에 대응할 수 있는 기술경쟁력과 우주 헤리티지를 확보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면서“앞으로도 대전이 우리나라 우주산업 분야의 혁신거점 기능을 수행해 나아갈 수 있도록 지원을 확대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