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대형건설공사 시공실태 지도점검공사비 50억 원 이상 현장 대상... 전문가 합동, 안전 및 품질관리 강화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대전시, 대형건설공사 시공실태 지도점검05(2021년 하반기 점검).jpe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10pixel, 세로 908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1년 11월 18일 오후 2:43

대전시는 건설공사의 품질 향상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하여 현재 시공 중인 도로, 교량, 상·하수도, 하천 및 건축공사 등에 대한 시공실태 지도점검을 6월 20일부터 24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은 대전광역시 건설기술심의위원 소속 외부 전문가 10인과 기술직 공무원 5인으로 구성된 합동 점검반이 공사비 50억 이상의 공공 토목·건축공사 현장을 대상으로 실시한다.

 주요 점검사항은 ▲가시설 및 공사현장 주변 등 안전관리 상태 ▲시공관리, 품질관리, 자재관리 상태 ▲비산먼지 저감대책 등 환경관리 상태 ▲보행자 및 차량통행에 따른 시민 불편사항 등으로 건설공사 현장에 대한 전반적인 시공실태를 점검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점검은 우기철 집중호우에 대비한 배수계획, 수방대책, 수해위험요소 조치여부 및 여름철 폭염에 대비한 서중콘크리트 시공계획, 근로자 온열질환 방지대책에 중점을 두고 실시할 방침이다. 시는 점검결과,우수현장에 대하여는 표창을 실시할 계획이다.

 대전시 박민범 정책기획관은 “이번 점검을 통해 공사의 품질 향상은 물론 안전사고 예방에 크게 기여할 것이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점검을 통하여 안전 사각지대가 없는 건설현장 조성 및 선진 건설문화 정착에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전시는 매년 2회 대형건설공사 시공실태를 점검하고 있으며, 지난해에는 ’대전산업단지 서측 진입도로 건설공사‘를 포함한 18개 공사현장을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해 추락방지시설 설치, 유지관리 외부통로 확보 등 총 152건을 개선하는 성과를 거두기도 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