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소방, 현장대응역량 강화방안 연구 발표대회서 ‘소방청장상'
대전소방본부 직원들이 31일 대구 엑스코서 열린 '2022 현장대응역량 강화방안 연구발표대회'에서 덕트 화재분야 소방청장을 수상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

대전소방본부는 31일 대구 엑스코에서 소방청 주관으로 열린 ‘2022년 현장대응역량 강화방안 연구 발표대회’에서 덕트화재 분야 소방청장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대전 대표로 참가한 유성소방서 연구팀은 자체 개발한 이동형 분무장치를 통한 효과적인 대응방안과 CAFS(압축공기포소화장치) 소방차 활용하는 방안 등을 제시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이번 연구 발표대회는 덕트화재를 비롯해 대형창고화재, 에너지저장시설(ESS)화재 분야에서 각 3개팀씩 9개 팀이 출전해 효과적인 현장대응체계와 대응기법을 두고 경연을 펼쳤다.

소방본부 관계자는 "공장 및 음식점등에 설치된 덕트에 화재가 발생할 경우 폐쇄적인 구조로인해 조기화재 진압에 어려움이 많다"며 "연구에서 얻은 성과를 바탕으로 시민 피해가 최소화 될 수 있도록 현장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