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추석 연휴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10월6일까지 산단, 하천 및 폐수배출 우려지역 대상

□ 대전시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 등의 불법행위를 사전 예방하기 위해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에 들어간다.

 

ㅇ 이번 특별감시는 9월 21일부터 10월 6일까지 연휴기간 전·중·후 3단계로 구분하여 환경오염 예방 차원의 집중 감시가 이뤄질 예정이다.

 

ㅇ 대상지역은 상수원 수계, 산업단지 등 공장밀집지역 및 주변 하천 등이다.

 

 

ㅇ 대전시는 추석 연휴를 앞두고 9월 27일까지 중점감시 대상시설에 사전 계도 및 자율점검을 유도하고 취약지역에 대한 집중순찰에 들어간다.

 

 

ㅇ 연휴 기간인 9월 28부터 10월 3일 중에는 기관별 상황실을 설치·운영하여 유관기관과 상호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유사시 환경오염사고에 신속하게 대처할 계획이다.

 

 

ㅇ 또한 추석 연휴 기간 이후 10월 4일부터 6일까지 환경관리 취약·영세업체를 대상으로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 등의 정상가동을 위한 기술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 정해교 대전시 환경녹지국장은“시민들이 안심하고 풍성한 한가위를 보낼 수 있도록 연휴 기간 중 환경오염 취약지역 등에 감시활동을 강화하여 환경오염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환경오염행위 발견 시 국번 없이 128 또는 120으로 신고해 줄 것”을 시민들에게 당부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