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자치경찰위, 대전유성서 인권·청렴 교육추석 앞 청탁금지법 등 공직자 청렴 의미 되새겨

□ 대전광역시 자치경찰위원회(위원장 강영욱)는 20일 대전유성경찰서 소속 자치경찰사무 담당 경찰관 및 일반직 직원 100여 명을 대상으로 인권·청렴 교육을 진행했다.

 

ㅇ 이번 교육은 한국사회복지연구소장 임동훈 강사를 초빙한 집합교육으로, 국가인권위원회 경찰 인권 관련 결정례 및 청탁금지법 내용으로 진행됐다.

 

ㅇ 특히 추석 명절을 앞두고 실시한 교육인 만큼, 청탁금지법 일부 개정(‘23.8.30.)에 따른 설·추석 명절 기간 농수산물 선물 가액 상향, 선물 범위 확대에 관한 사항 등을 공직자의 청렴 기준 사례를 들어 자세히 설명했다.

 

ㅇ 교육 참석자들은 “이번 교육을 통해 치안 상황 속 경찰관 직무 수행 중 시민 인권 보호의 중요성과 공직자에게 청렴은 어떤 의미인지 다시 한번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었다”라고 말했다.

 

ㅇ 대전자치경찰위원회는 추석 명절을 맞이하여, 대전시 경찰청 게시판에 청렴 서한문을 게시했고, 올해 대전 대덕경찰서를 시작으로 서부·동부 경찰서 직원을 대상으로 인권·청렴 교육을 진행하였으며, 10월~11월에는 둔산·중부 경찰서 교육이 예정돼 있다.

 

□ 강영욱 대전자치경찰위원회 위원장은 “매년 실시하는 인권·청렴교육을 통해 인권을 존중하는 문화가 정착되기를 바라며, 추석 명절 기간 대전 자치경찰 관련 공직자들의 부정 청탁과 금품 수수 등이 금지될 수 있도록 각별히 신경쓰겠다”라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