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특사경, 불법 행위 축산물 판매업소 6곳 적발소비기한 거짓 표시, 보관 기준 위반 등 축산물 판매 불법 행위 사법 조치
대전시 특별사법경찰관이 축산물 판매업소 냉장창고 내부를 점검하는 모습

□ 대전시는 지난 9월부터 약 2개월간 추석 명절 전후 축산물 유통·판매업소를 대상으로 기획 수사하여 축산물 위생관리법,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 등 위반업체 6곳을 적발했다.

 

⭘ 위반행위는 ▲표시 기준 위반 제품 보관(3건) ▲소비기한 등 거짓 표시 행위(1건) ▲냉장·냉동 보관 기준 위반(2건)으로 총 6건이다.

 

⭘ 주요 위반 사례를 보면 A 식육즉석판매가공업체는 제조일자, 원재료명 등을 알 수 없는 식육가공품을 소비자에게 판매하여 표시 사항 기준을 위반해 적발됐다.

 

⭘ B 식육즉석판매가공업체는 비닐 포장한 진열장 제품에 라벨지를 추가로 부착하여 최근에 포장한 것으로 포장 일자를 임의 변조하고 소비기한을 거짓 표시하는 등 부당한 표시 행위를 했다.

 

⭘ C 식육즉석판매가공업체는 냉장 식육을 냉동 진열장에 보관했고, D 식육판매업체는 냉동 식육을 해동하여 냉장 진열장에 보관·판매하다 적발됐다.

 

⭘ 식품 등의 표시·광고에 관한 법률에 따르면 표시 사항 기준을 위반한 경우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 소비기한 등을 거짓 표시한 경우엔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축산물 위생관리법에 따라 냉장 식육을 냉동으로 또는 냉동 식육을 냉장으로 보관한 경우에는 3년 이하의 징역 또는 3천만 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 대전시는 이번 수사를 통해 적발된 6곳에 대해 조사 후 사법 조치하고 해당 자치구에 행정처분을 의뢰할 계획이다.

 

□ 양승찬 대전시 시민안전실장은 “축산물은 명절에 특히 소비가 증가하지만 사시사철 성수식품인 만큼 믿고 구매할 수 있는 안전한 먹거리 환경 조성을 위해 지속적인 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2. 대전시 특사경, 불법 행위 축산물 판매업소 6곳 적발_사진2.JPE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536pixel, 세로 2048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3년 10월 11일 오후 3:00 카메라 제조 업체 : Apple 카메라 모델 : iPhone 8 Plus 프로그램 이름 : 16.5.1 F-스톱 : 1.8 노출 시간 : 1/40초 ISO 감도 : 25 노출 모드 : 자동 35mm 초점 거리 : 28 프로그램 노출 : 자동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평가 측광 플래시 모드 : 플래시 끔 EXIF 버전 : 0232

라벨을 재부착하여 포장일자를 거짓표시하고 소비기한을 임의 연장한 제품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2. 대전시 특사경, 불법 행위 축산물 판매업소 6곳 적발_사진3.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411pixel, 세로 1058pixel

냉동으로 보관하다 발견된 냉장 보관 기준 축산물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2. 대전시 특사경, 불법 행위 축산물 판매업소 6곳 적발_사진4.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291pixel, 세로 968pixel 사진 찍은 날짜: 2023년 09월 14일 오후 3:41 카메라 제조 업체 : samsung 카메라 모델 : SM-G977N 프로그램 이름 : G977NKSU6HWD3 F-스톱 : 2.4 노출 시간 : 1/40초 ISO 감도 : 200 색 대표 : sRGB 노출 모드 : 자동 35mm 초점 거리 : 26 프로그램 노출 : 자동 제어 모드 측광 모드 : 가운데 중점 평균 측광 EXIF 버전 : 0220

판매 예정이었던 전부 무표시 추석명절 선물세트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