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관리 실태 점검- 공동주택 및 대규모점포 바닥분수 76개소 사전 홍보 및 점검 -

□ 대전시는 이른 무더위가 예상되는 여름철을 앞두고 공동주택 및 대규모점포 등에 설치된 바닥분수 등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관리 실태를 점검한다.

 

ㅇ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수돗물, 지하수 등을 인위적으로 저장 및 순환하여 이용하는 바닥분수, 연못, 폭포, 실개천 등의 인공시설물 중 일반인에게 개방되어 이용자가 신체를 접촉하여 물놀이가 이뤄지는 시설을 말한다.

 

ㅇ 대전시는 우선 3일부터 21일까지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 준비 중인 공동주택 및 대규모점포 등을 대상으로 시설 관리 기준 및 운영 요령 등에 대한 사전 컨설팅을 진행한다.

 

ㅇ 이후 무더위가 본격적으로 시작되는 7월~8월에는 물놀이형 수경시설 가동 시기에 맞춰 수질검사 및 관리기준 준수 여부 등에 대해 수시로 점검할 예정이다.

 

ㅇ 주요 점검사항은 ▲수질검사주기(15일마다 1회 이상) 준수 및 수질검사 적합 여부 ▲저류조 청소실시 여부 ▲수심 30cm 이하 유지, 부유물·침전물 제거 여부 ▲소독시설 설치 또는 살균·소독제 투입 적정 여부 ▲이용자 주의사항 안내판 설치 여부 등이다.

 

□ 박도현 대전시 환경녹지국장은“올여름에는 물놀이형 수경시설 이용자가 예년보다 더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무더위를 맞아 시민들에게 깨끗하고 안전한 물놀이 쉼터가 제공될 수 있도록 철저히 관리하겠다”라고 말했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6. 물놀이형 수경시설 사진(바닥분수).jpe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008pixel, 세로 756pixel

* 물놀이형 수경시설(바닥분수)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6. 물놀이형 수경시설 사진(조합놀이대).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961pixel, 세로 663pixel

* 물놀이형 수경시설(조합놀이대)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