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몽고메리 바이오 분야 교류는 계속된다- 5월~6월 양 도시 상호방문… 지역기업 美 진출 교두보 마련 -

□ 이장우 대전시장은 출장 2일 차인 24일(현지시각) 바이오 분야 교류 협력을 위해 미국 몽고메리카운티 행정청을 방문했다.

 

ㅇ 대전시와 경제사절단은 몽고메리카운티 마크 엘리치 시장(Executive)을 만나 대전 바이오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위한 경제협력을 요청하고, 동행한 바이오니아(대표 박한오), 엔디디(대표 안세영)를 소개했다.

 

ㅇ 바이오니아는 국내 1호 바이오 벤처기업(1992년)이다. 30년 이상 축적된 유전자 기술을 바탕으로 분자진단, 프로바이오틱스, siRNA신약개발, 코스메슈티컬 등 다양한 사업을 영위하며 글로벌 종합헬스케어 기업으로 성장하고 있는 한국 대표 바이오 기업이다.

 

ㅇ 미국 오클랜드에 바이오니아 법인이 있고, 보스턴에도 자회사인 써나젠테라퓨틱스 본사가 소재하고 있다.

 

ㅇ 엔디디(NDD)는 질병 진단 및 단백질 분석기기(IVD) 등에 첨단기술을 보유한 나노 기술 기반 의료기기 분야의 선두 회사로, 현재 메릴랜드주에 FTI* 회사를 설립하여 정부과제를 수행 중이다.

     *첨단반도체기반 바이오센서 (1분내 항원 단백질 검출) R&D회사

 

ㅇ 몽고메리카운티는 국립보건기관과 미국 내 세 번째로 큰 바이오 클러스터를 보유한 바이오 산업도시이다.

 

 

ㅇ 이장우 대전시장은“몽고메리카운티는 실질적인 교류를 약속한 자매도시이자 도시연합 회원으로, 향후 대전지역 바이오 벤처기업들의 미국 진출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며 “세계경제과학도시연합을 통해 두 도시가 교류와 협력을 강화할 수 있는 방안을 만들어 가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ㅇ 이에 마크 엘리치 시장은 대전 기업들의 첨단기술력에 매력을 느끼고 있으며 앞으로 두 도시가 협력하자고 화답했다.

 

□ 이후 이장우 시장은 국립보건원(NIH) , 국립식의약청(FDA)을 방문하여 미국 보건기관에 대한 설명을 듣고 기업들과 식의약품 수출에 필요한 질의응답 시간을 가졌다.

 

ㅇ 몽고메리카운티 일정에 동행한 바이오니아와 엔디디는“대전 바이오기업들의 성장을 위한 유의미한 자리였다”며“지속교류가 필요하다”라고 건의했다.

 

 몽고메리카운티 방문 참고자료

 

□ 몽고메리카운티 시장 면담

  ❍ 일    시 : 2024. 6. 24.(월) 11:00 ∼ 13:00

  ❍ 장    소 : 몽고메리카운티 행정청

  ❍ 참 석 자 : 21명 / 시 대표단 및 기업인 등

  ❍ 몽고메리카운티 시장 프로필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44f8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71pixel, 세로 360pixel

▶ 성명 : 마크 엘리치(Marc Elrich)

▶ 출생 : 1949년생

▶ 학력 : 메릴랜드 대학교 (학사) , 존스홉킨스 대학교(석사)

▶ 경력 : 몽고메리카운티 시장(Executive) 2선 (2018.12.~ 현재)

▶ 기타 : 최저임금 $15로 인상 법안 발의

 

□ 국립 보건 기관 시찰

  ❍ 일  시 : 2024. 6. 24.(월) 오전, 오후 / 각 2시간

  ❍ 장  소 : 국립보건원(NIH), 국립식의약청(FDA)

  ❍ 참  석 : 21명 / 시 대표단 및 기업인 등

 

 

 【 미국 국립식의약청 현황】

 

 

 

‣ 기 관 명 : U.S. Food and Drug Administration / FDA

‣ 설 립 일 : 1906년 6월 30일(117주년)

‣ 소    속 : 미국연방기관 보건사회복지부

‣ 예    산 : 83억 9,000만달러(12조원) *’23년 기준(팬데믹 이후 34% 상승)

‣ 직 원 수 : 약 18,000여명

‣ 본    사 : 매릴랜드 실버스프링

‣ 기관역할 : 의약품 및 동물용 의약품, 생물학적 제제, 의료기기, 국내 식량공급, 화장품, 그리고 전자파를 방출하는 제품의 안전성과 유효성을 검증하여 국민의 건강관리 / 우리나라는 국무총리소속 식약처(승격)

 *(FDA  역할 대표사례) 펜데믹 시기에 백신개발 가이드라인(안정성, 효능 등)을 먼저 제시하여 기업들이 백신개발, 화이자백신 최초승인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