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소상공인 핀셋 지원, 인기 만점-초저금리 특별자금 한 달 만에 8,300여 건 접수, 전체 자금의 24% 대출 실행 -

□ 대전시가 고금리·고물가 극복을 위한 소상공인 맞춤형 대책으로 마련한 초저금리 특별자금의 지원 신청이 쇄도하고 있다.

 

□ 대전시는 지난 6월, 코로나19 이후 누적된 경영난과 대출금(이자)에 시달리는 지역 소상공인을 위해 4,000억 원 규모의 초저금리 특별자금을 마련하고 2년간 연 3.5%의 이자를 지원하고 있다.

 

ㅇ 대전시에 따르면 초저금리 특별자금 시행 이후 한 달간 총 8,269건에 2,588억 원이 접수됐으며, 그중 3,064건이 승인되어 전체 자금의 24%에 달하는 958억 원이 대출 실행된 것으로 나타났다.

 

ㅇ 현재까지 업체당 평균 대출금액은 3,100만 원이며, 대전시는 최종 1만 3천 여명의 지역 소상공인이 특별자금 지원을 받을 것으로 예상했다.

 

ㅇ 대전시 관계자는 “시행 첫날부터 신청이 폭증하여 신청 후 실제 대출 실행까지 3주가량 걸리는 상황”이라며 “보증심사 인력을 충원하는 등 적극 대응하여 처리 기간은 점차 단축될 것으로 예상된다”라고 말했다.

 

 

□ 한편 대전시는 지난 5월 30일 대전신용보증재단 및 농협 등 13개 금융기관과 협약을 맺고‘대전형 소상공인 초저금리 특별자금’을 지원하고 있다. 2년 만기 일시상환 조건으로 업체당 5,000만 원 한도 내에서 신규 또는 대환 대출을 실행 중이다.

 

ㅇ 또한, 최초 대출일 기준으로 최대 5년까지 은행별 우대금리 유지가 가능하며, 중도상환 수수료는 없다.

 

ㅇ 신청방법은 00000000 하면 된다. (추가 작성하면 좋을듯합니다.)

 

□ 권경민 대전시 경제국장은 “이번 특별자금 지원은 역대 최대 규모의 소상공인 자금 지원으로 1~2%대 아주 저렴한 이자 부담으로 지역 소상공인의 경영 회복과 안정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예상한다”라면서 “이번 특별자금 시행 경과를 지켜보면서 소상공인 자생력 강화를 위한 추가 대책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