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남-충북
소방청 중앙학교 첫 졸업식...소방청장상 충북본부 전태호

소방청 중앙소방학교는 8일 올해 첫 졸업식을 열고 신임소방공무원 179명을 배출한다고 밝혔다.

올해 처음으로 사회로 나서는 신임소방공무원은 경력자를 대상으로 한 특별채용에 합격한 건축ㆍ화학분야 등 110명과 구조대원ㆍ간호사 등 69명이다. 이들은 지난해 10월에 입교해 16주 동안 소방업무 수행에 필요한 기초교양과 화재진압ㆍ구조ㆍ구급 분야의 실습훈련을 통해 신임 소방공무원이 갖춰야 할 덕목을 갖췄다.

특히 현장 활동 실무적응 능력 향상을 위해 실시된 4주간의 소방서 실습에서 선배 소방관들과 화재, 구급, 구조 현장에서의 대처 요령과 실습, 현장출동 보조 활동을 함께하며 교육내용을 접목할 수 있는 기회를 가졌다. 이번 졸업생들은 소방청과 5개 시도 소속 소방서 소방공무원으로 임용된다.

성적 최우수상(소방청장상)은 전태호(충북소방본부), 성적우수상(중앙소방학교장상)은 박용규, 김준희 교육생(전북소방본부)이 수상한다. 또 교육유공상(중앙소방학교장상)은 모상기, 백두현, 김영삼(전북소방본부), 김성훈(충남소방본부) 교육생이 수상한다. 전태호 교육생은 "교관들과 동기생들이 도움이 있었기 때문에 가능한 일"이라며 "현장에 나가서도 소방학교에서 흘린 땀과 초심을 잊지 않고 계속 노력해 유능한 소방관으로 거듭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최태영 중앙소방학교장은 신임 소방관들에게 교육기간에 품었던 열정을 늘 잊지 말 것을 당부했다.

한편 올해 신규 임용자 교육을 통해 전국의 소방학교에서 6,000여 명 새내기 소방공무원이 배출될 예정이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