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충남-충북
충북소방본부, 정월대보름 특별경계근무 실시

충북소방본부(본부장 권대윤)는 오는 18일부터 사흘 동안 '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충북소방본부는 이 기간 도내 달집 태우기 행사장 15곳에 소방인력 83명과 차량 18를 전진 배치하여 화재등 재난발생에 대비할 예정이다.

또한, 신속한 대응에 나설 수 있도록 행사 전ㆍ후 현장 순찰활동을 비롯해 화재예방 감시체제를 마련하고, 각 소방관서장 지휘선상근무 등 상황관리 체계를 강화할 계획이다.

충북소방본부 관계자는 "`19년 2월 8일 11시를 기해 도내에 건조주의보가 발효되는 등 건조한 날씨가 이어지고 있어 화재 위험이 높은 시기"라며 "행사 주최측과 도민들께서는 화재예방에 각별히 신경써주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