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광역시
대전소방,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효과 ‘톡톡’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로 화재 초기 인명구조와 진압

 

대전시 소방본부가 보급한 주택용 소방시설이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주택용소방시설은 소화기와 단독경보형감지기를 말하며, 소화기는  가정마다 1, 단독경보형감지기는 구획된 ()마다 1개씩 설치해야 한다.

 대전시 유성소방서는 지난 26 오전 2시경 유성구 장대동에서 발생한 주택화재에서 주택용 소방시설로 대형피해를 막을  있었다고 밝혔다.

 유성소방서에 따르면 방안에서 최초 발생한 이번 화재에서 거주자  모씨(80) 잠을 자던  단독경보형감지기 소리에 놀라 이웃인 의용소방대원  모씨(62)에게 도움을 구했다.

 홍씨는 119신고  다시 집안으로 들어간  씨를 구해내고 주변에 있던 소화기로 화재를 진압했다.

 이번 화재 진압과정에서 눈에 띠는 점은 단독경보형감지기가 화재를 알리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했고, 의용소방대원이 소화기를 활용해 침착하게 화재를 진압했다는 점이다. 

 김용익 유성소방서장은 “단독경보형감지가와 소화기  주택용소방시설 보급과 의용소방대원의 용기로 대형피해를 막을  있었다”며 “현재 추진 중인 단독경보형감지기와 소화기 보급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실시간 화재사고]
15일 당진시 석문면 위험물제조소 공장 화재
[실시간 화재사고]
15일 홍성군 홍성읍 공방 화재
[실시간 화재사고]
15일 당진시 합덕읍 단독 주택 화재
[실시간 화재사고]
14일 논산시 연무읍 사료공장 화재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