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광역시
도시철도 1호선 자동 화재소화 시스템 완성스프링클러 및 완전밀폐형 스크린도어 전체 역 설치 완료

대전 도시철도 1호선의 자동 화재소화 시스템이 완성됐다.

ㅇ 대전시는 도시철도 역 승강장 중 스프링클러가 설치되지 않았던 9개 역에 스프링클러 설치를 완료했다고 22일 밝혔다.

ㅇ 대전시는 지난해 11월 스프링클러 설치 공사를 시작해 판암, 신흥, 대동, 대전, 서대전네거리, 용문, 탄방, 시청, 정부청사역 등 9개 역에 스프링클러를 설치했다.

ㅇ 대전시에 따르면 도시철도 1호선은 개통 당시 22개 역 중 13개 역에만 스프링클러가 설치됐다.

ㅇ 9개 역은 스프링클러 방출 시 개방된 승강장 안전문 상부를 통해 전차선으로 소화수가 유입돼 감전사고 등 2차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설치되지 않았다.

ㅇ 이에 대전시는 이번 스프링클러 설치 과정에서 개방된 승강장 안전문 상부를 밀폐해 완전밀폐형 스크린도어로 개선하는 공사도 병행했다.

ㅇ 이번 공사로 도시철도 1호선 전체의 자동 화재소화 시스템이 구축됐으며, 밀폐형 스크린도어 설치로 터널로부터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차단하는 효과도 기대할 수 있게 됐다.

□ 대전시 성기문 트램도시광역본부장은 “9개 역 스프링클러 설치로 자동 화재소화 시스템을 갖추어 화재 등 각종 재난 사고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게 됐다”며 “완전밀폐형 스크린도어 설치로 미세먼지로부터 대전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확보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ㅇ 대전시는 2022년까지 역사 및 전동차 내 공기청정기 설치, 공조기 필터개선 등 공기질 개선사업을 연차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설치 전 , 후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