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전통시장에 비대면 배송서비스 도입- 9개시장 28일부터, 10월 2만원 이상 무료배송, 퇴근하면서 주문, 집에도착하면 반찬이 한상가득

 

온라인 장보기 이용방법

 ○ 이용방법

○ 네이버 동네시장 화면(모바일)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noname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65pixel, 세로 349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noname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70pixel, 세로 359pixel

도마시장

 

한민시장

대전시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통시장의 활성화와 시민들의 안전한 장보기를 대행하는 비대면 주문 및 배송서비스를 도입한다고 27일 밝혔다.  

 전통시장 온라인 장보기 사업은 대전시 내 9개 시장에서 서비스를 실시하며, 반찬은 물론, 야채, 정육, 과일 등 신선한 먹거리를 주문과 동시에 2시간 이내에 배송으로 시민들에게 편리한 쇼핑을 제공한다.

 ※ 서비스 도입 시장 : 중앙시장, 문창시장, 태평시장, 도마큰시장, 한민시장, 송강시장, 중리시장, 법동시장

 이 사업은 스타트업‘우리동네커머스’와 제휴로 네이버의 동네시장 장보기 플랫폼에 입점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소비자가 피시(PC) 또는 모바일에서‘○○시장 장보기’를 검색해 해당시장을 클릭한 뒤 주문하면 된다.

 ※ 예시) 네이버(로그인) → 한민시장 장보기 → 한민시장 선택(클릭) →  제품 선택 → 장바구니 담기 → 결재(신용카드, 네이버 페이) → 배송(2시간 이내)

 상품 주문은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해야 하며, 배달은 시장반경 2㎞ 이내로 배송료는 4,000원이며 최소 1만 5,000원 이상 주문을 해야 한다.

 아울러, 전통시장 온라인 장보기 서비스 도입 홍보 이벤트로 10월한 달간 2만 원 이상 구매고객을 대상으로 배송비를 무료로 진행한다.

 대전시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영향으로 온라인 쇼핑이 증가하는 상황에서 전통시장의 경쟁력 향상과 상권 활성화를 위해 이 사업을 추진하게 됐다”며 “향후 온라인 지원 사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