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온통대전, 소상공인 매출 2,000억 원 늘렸다.지역경제 활성화 견인, 3천억원의 생산유발 효과 등

대전시가 소상공인 지원의 대표 시책으로 추진한 온통대전이 역내소비 증진, 소상공인 지원효과 뿐만 아니라 새로운 소비를 촉진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ㅇ 이는 대전세종연구원에서 온통대전 출시이후 6개월 동안 이용자 2,000명을 대상으로 한 온라인 설문조사와 카드매출데이터를 통한 지역경제 파급효과 분석의 결과에서 확인됐다.  

 

ㅇ 그 결과 온통대전 사용액의 31.7%가 온통대전이 출시되지 않았더라면 소상공인 점포가 아닌 대형마트, 온라인 등에서 지출되었을 것으로 나타나 온통대전이 소상공인 매출이전 효과에 큰 도움을 준 것으로 조사됐다.

 

ㅇ 온통대전 사용액의 16.8%는 온통대전이 출시되지 않았더라면 대전 외 지역에서 사용되었을 것으로 역내소비로 전환된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ㅇ 온통대전 사용액의 26~29%는 순소비의 증대로, 온통대전를 통해 소비진작 효과가 큰 것으로 나타났다.

 

 

ㅇ 연구용역은 온통대전의 발행에 따른 경제적 효과 및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분석하기 위하여 소상공인의 매출이전, 역내 소비전환, 순소비 증가 및 세수증대, 고용유발 등을 조사했다.

 

□ 온통대전의 경제적 효과를 보면, 온통대전으로 인해 역내소비로 전환된 금액은 1,038억원이고 대형마트에서 골목상권으로 매출 전환된 금액은 1,953억원이며 캐시백 등의 지급으로 인한 순소비 증가 금액은 1,781억으로 조사되었다.

 

ㅇ 이 같은 경제적 효과는 소상공인 점포당 2백 여 만원의 매출이 증가한 것으로 분석되며, 6개월이라는 단기간에 온통대전이 소상공인 매출증대와 지역경제 활성화에 효과적인 결제수단이라는 것을 입증한 것으로 판단된다.

 

□ 온통대전의 지역경제 파급효과를 보면, 온통대전 발행으로 인한 세수 증대 효과는 종합소득세 42억원, 지방소득세 4억 2천만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ㅇ 또한, 소비세 수입은 부가가치세 162억원, 지방소비세 34억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나, 온통대전 발행으로 인한 소비촉진과 소상공인의 매출증대가 세수 증대로 이어진 것으로 분석됐다.

 

ㅇ 또한, 온통대전의 순소비 증가로 인한 직간접적인 생산 유발효과는 3,171억원이고 이 중 2,172억원(69%)이 대전 지역내 산업의 생산량 증가로 나타났다.

 

ㅇ 부가가치 유발효과는 1,780억원이고, 이 중 1,158억원이 대전지역에서 발생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취업유발효과는 3,886명으로 이 중 3,212명(83%)이 대전지역 취업자로 조사되는 등 온통대전으로 인한 수요 증대는 지역내 연계 산업의 생산 증가에 긍정적 영향을 미친 것으로 조사됐다.

 

 

□ 온통대전의 사용현황을 보면, 온통대전은 품목별로 식료품과 일반음식점 사용이 전체의 67%를 차지했고, 응답자 중 60%가 평소 대형마트, 온라인쇼핑을 이용했으나, 온통대전을 사용하기 위해 소상공인 점포를 이용한 것으로 응답해 온통대전이 소상공인 매출 증대에 버팀목 역할을 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됐다.

 

ㅇ 또한, 응답자의 82%가 온통대전 사용에 만족한다고 답했고, 온통대전을 사용하는 이유는 △캐시백, 소득공제 등의 혜택(75.2%) △대전지역 경제 활성화(10.9%) △재난 지원금의 지급(8.7%) △자영업자와 전통시장에 도움(4.8%) 순으로 나타났다.

 

ㅇ 온통대전으로 인해 지출액이 평상시보다 증가한 응답자는 37%이고 온통대전 캐시백 등으로 계획하지 않은 지출을 한 응답자는 28%로 조사됐으며, 추가지출액은 평상시 지출액보다 10%이내인 응답자가 70%를 차지한 것으로 나타나 온통대전이 지역 내 소비활동 증대와 소비창출에 효과적인 역할을 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 대전시 고현덕 일자리경제국장은“코로나19로 인한 경제적 피해가 누적되면서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정책 수단으로 온통대전의 활용성이 커지고 있다. 이런 시점에서 이번 연구는 온통대전의 경제적 효과를 분석한 객관적인 평가라는 점에서 매우 의미있다”며

 

ㅇ“지난 해 누적된 데이터와 연구결과를 기반으로 온통대전이 명실상부 우리 대전의 민생경제 브랜드로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기능을 확대해 나가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 온통대전은 현재 만 14세 이상 대전시민 10명 중 6명이 사용하고 있고 지난 해, 출시 7개월 만에 9천억원이 발행되는 등 우리 시의 대표 경제브랜드로서 성공적인 기록을 달성했다.

 

 

ㅇ 온통대전은 올해 1조 3천억원을 발행할 계획이며 1월 한달 동안 1,400억원이 판매(일일 최고 140억원 판매)되는 등 지난 해보다 더 빠른 속도로 발행액을 돌파하고 있다.

 

<온통대전 발행에 따른 지역경제 파급효과 분석 용역 개요>

 ㆍ(연구범위) ‘20. 5.~11. / 온통대전 경제적 효과, 세수증대 효과, 파급 효과 등

 ㆍ(조사기간) (1차) ‘20.7.1.~7.31.(1,000명), (2차) ’20.9.1.~9.30.(1,000명)

 ㆍ(조사방법) 온라인 설문조사(이용자 2,000명), 카드매출데이터(‘19.1.~’20.11.)

 ㆍ(연구기관) 대전세종연구원

 ㆍ(분석기준) 온통대전 총사용액(6,160억원) 및 순소비 증가액(1,598~1,781억원)  

 

인포그래픽 1 부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noname01.jpg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497pixel, 세로 702pixel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