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충남도소방본부, 골든타임 확보위해 의용소방대용 신속기동장비차 운영

충남도소방본부는 25일부터 도내 의용소방대의 빠른 현장 대응을 위한 '신속기동장비차(REV)' 운영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신속기동장비차(REV)'는 화재 등 재난 발생 시 의용소방대원이 사용하는 각종 소방활동장비를 싣고 출동하여 현장에 도착한 대원들에게 장비를 배분하는 차량이다. 
지금까지는 화재가 발생하면 대원들이 청사로 모여 방화복, 등짐펌프 등 장비를 챙겨 개인별로 현장으로 출동하는 방식으로 운영했다.
 이에따라 대원이 있는 곳 근처에서 불이 나더라도 장비를 챙기려면 소방청사까지 갔다가 되돌아와야만 했기 때문에 신속 출동에 장애가 되었다.
 신속기동장비차 운영은 이러한 문제점을 해결하고 현장출동 골든타임 확보에 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차량은 기존에 의용소방대가 순찰과 출동 목적으로 운용 중인 승합차량을 활용하며 도내에 총 202대가 있다.
 차량에는 방화복, 헬멧, 안전화 등 개인안전장비와 진압장비 등이 적재돼 있다.
 소방차 도착 전에도 초기 대응을 할 수 있도록 소화기, 만능도끼, 삽, 벌집제거장비 등 현장 활동을 위한 기본 장비도 실었다.
 이 차량은 미리 지정된 대원이 운전해 출동하고 나머지 대원들은 소방청사에 들를 필요 없이 직접 현장으로 출동하면 된다.
 충남도소방본부 관계자는 신속기동장비차 운영으로 현장 활동 시작에 필요한 시간이 현재의 절반 이상으로 단축될 것으로 내다봤다.
 충남도소방본부 고광종 의용소방팀장은 "화재진압과 인명구조 뿐만 아니라 생활안전분야 등 활동 범위가 다양한 충남 의용소방대원들이 보다 편리하고 신속하게 활동할 수 있는 기반이 한층 더 견고해졌다"고 밝혔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