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시 주택, 화재경보기 설치로 인명피해 확 줄어!주택 화재경보기 등 보급 사업, 화재사망자 등 저감 효과 나타나

대전소방본부(본부장 채수종)에 따르면, 2019년부터 시작한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사업’으로 화재경보기, 소화기를 주택에 설치하여 화재 사망자 수가 현저히 줄어 들어드는 등 화재피해 줄어드는 효과를 확인하였다고 밝혔다.

지난 2월 서구 도마동 2층 단독주택에 화재가 발생하였고, 이 주택에는 거동이 불편한 치매 노인이 거주하고 있었는데,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 사업으로 설치한 화재경보기가 작동하여 가족이  화재를 조기에 인지하고 진화하여 인명․재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

 대전시 화재를 최근 5년간(2017〜2021년) 분석한 결과, 총 4,538건의 화재로 43명의 사망자가 발생하였는데, 이중 주택용 화재경보기를 설치한 화재는 총 310건이 발생하였으나, 이로 인한 사망자는 없는 것으로 집계되어 화재경보기의 인명피해 저감 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

 주택화재 사망자 저감을 위해 2019년부터 민선7기 약속사업으로 추진 중인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사업’은 대전시 24만 5천여 가구에 주택용 소방시설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2021년말 기준 77.5%의 보급률을 보이고 있으며, 올해 말까지 90%, 내년까지 100% 보급을 완료하여, 주택화재 안전사각 지대를 해소할 계획이다.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은 관할 소방서 의용소방대에서 설치단을 구성해 보급중에 있는데, 소화기 사용법, 화재시 피난요령 등 소방교육도 병행하고 있어, 시민들에게 좋은 호응을 얻고 있다.

대전소방본부 관계자는“주택 화재경보기 등 소방시설 보급으로 화재피해 저감 등의 정책효과를 확인할 수 있었다며, 내년까지 본 사업을 정상적으로 추진하여 우리지역 주거지 화재안전 환경을 탄탄히 구축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주택용 소방시설 보급계획(참고자료)

  사업개요

 ❍ (사업기간) 2019 ~ 2023년(5개년)

 ❍ (사업대상) 243,891가구(2015년 인구주택 총 조사 기준 우리시 주택가구)

   ① 06~18년 : 88,891가구 ② 19~23년 155,000가구(매년 31,000 가구)

 ❍ (소요예산) 75억원(의용소방대 설치수당 포함)

 ❍ (주택용 소방시설)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0a28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384pixel, 세로 372pixel

[단독경보형감지기] 연기로 화재를 감지하면 자체 내장된 전원(건전지)에서 음향장치가 작동해 경보음을 울려 신속하게 대피 할 수 있게 하는 장치(구획된 실마다 설치)

[소화기] 소화약제를 압력에 따라 방사하는 기구로써 사람이 수동으로 조작하여 소화(消火)에 사용하는 기구(각 세대별‧층별로 비치)

☞ 단독경보형감지기는 시민들이 쉽게 알 수 있게 주택화재경보기로 명명

  사업성과

 ❍ (現 설치률)  77.54% (243,891가구 중 189,127가구 설치) / 2021년말 기준

  ⇒ 사업경과에 따른 설치률 : 2021년(77%) → 2022년(90%) → 2023년(100%완료)

 ❍ (성     과) 최근 4년간 화재감지기 설치주택 화재 사망자 없음

   * 주택화재 사망자 25명 (`18년 7명, `19년 3명, `20년 7명, `21년 4명, `22년 4명)

  의용소방대 주택용 소방시설 설치단 운영

 ❍ (구성현황) 74개팀 148명

 

관서별

동부

둔산

대덕

유성

서부

구성현황

14팀 28명

15팀 30명

18팀 36명

12팀 24명

15팀 30명

 ❍ (보급대상) 취약대상 및 취약지역 일반주택 3만1천여 가구

    

 ∙ 화재분야 지역안전지수 반영, 취약지역 일반주택

 ∙ 신규 취약대상 및 소화기 및 감지기 유효기간(10년) 경과 대상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