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사랑카드 설명절 캐시백 제공2월 6일부터 기본 캐시백 7%, 복지대상자 캐시백 10%

□ 대전시는 설 명절을 맞아 고물가로 어려움을 겪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제공하기 위하여 6일부터 대전사랑카드 캐시백 혜택을 제공한다.

 

ㅇ 정부의 신속집행 기조에 발맞춰 대전시도 2월 한 달 동안 모든 사용자에게 캐시백 7%를, 복지대상자에게는 추가 3%를 더한 10%를 제공한다. 월 충전한도는 30만 원으로 작년과 동일하며, 연매출액 30억 원 초과 가맹점*에서는 캐시백이 제공되지 않는다.

    *신용카드 매출수수료율 기준

 

ㅇ 지난해부터 시행한 복지대상자* 캐시백 혜택은 연 매출 5억 원 이하 가맹점에서만 10% 캐시백이 적용됐던 불편함을 해소하여 연매출액 30억 원 이하 모든 가맹점에서 10% 제공되도록 개편해 소비취약계층의 이용을 적극 지원한다. 기존 복지대상자 확정자는 혜택이 유지되고, 신규 복지대상자 신청은 동행정복지센터에서 방문하여 추가 신청할 수 있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법정한부모가족, 기초연금수급자,

     장애인연금수급자, 국가유공자 등

 

□ 또한, 정부의 정책공모사업에 적극 참여하고 관련 사업 발굴을 통해 대전사랑카드 수혜대상을 늘리는 한편, 이용 활성화를 도모하고, 대전사랑카드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의 마중물 역할을 하겠다는 계획이다.

 

□ 한편, 대전사랑카드와 연계 운영 중인 대전사랑몰에서는 다양한 할인쿠폰을 제공하여 소상공인 온라인 판로를 지원하고 있다. 특히, 올해는 대전에서 제조‧생산되는 제품 등 지역우수상품에는 추가 할인혜택을 제공하여 지역 우수제품을 발굴하고 지원하여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추진할 방침이다.

 

 

□ 김영빈 대전시 경제과학국장은 “이번 대전사랑카드 캐시백 제공으로 고물가‧고금리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과 소상공인이 따뜻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