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대전시
대전소방본부,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 돌입8~13일 소방장비 100% 가동 등 대형화재 예방 선제 대응
낭월동 창고 화재사고. 사진=대전소방본부 제공

 대전소방본부는 오는 8일부터 13일까지 설 연휴 특별경계근무에 돌입한다고 6일 밝혔다.

소방본부에 따르면 최근 3년간(2021~2023년) 설 연휴 기간 발생한 화재는 총 37건으로 사망 2명, 부상 2명이 발생했고, 1억 7000여만 원의 재산 피해가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민들이 안전한 설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전 소방관서 비상근무, 소방장비 100% 가동 유지 및 소방서장 지휘선상 근무를 통해 화재 초기 소방력 동원 등 대형화재 예방에 선제적으로 대응한다.

또한 설 연휴 기간 폭주하는 신고전화에 대응하기 위해 오는 9일부터 12일까지 119종합상황실 상황관리요원을 1일 4명씩 보강해 질병상담과 응급처치 지도, 병원·약국 안내를 통해 시민들의 긴급 상황에 불편이 없도록 할 예정이다.

대전소방본부 관계자는“ 고향·친지 방문하는 가족들이 모이는 설 연휴를 안심하고 지낼 수 있도록 시민 곁에서 맡은 임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국화재방송  webmaster@perfeced.com

<저작권자 © 한국화재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화재방송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